경기도, 생활체육SOC 확충 사업 국비 확보

HKBC환경방송l승인2019.03.07l수정2019.03.07 18:27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 자료사진-군포국민체육센터(2018. 11월 준공) 사진=경기도청

용인시 기흥구 영덕동과 오산시 궐동 등 경기도내 15개 시군 29개소에 체육관과 수영장 등 다양한 종합 체육시설이 새로 조성된다.

7일 경기도에 따르면 최근 문화체육관광부에서 주관한 2019년도 생활체육SOC확충 지원 공모사업에 국민체육센터 29개소와 공공체육시설 개보수 사업 30개소가 선정돼 국비 519억원을 확보했다.

생활주변에서 언제라도 편하게 이용할 수 있는 스포츠 공간 조성을 위해 정부가 실시한 이번 공모 사업은 생활밀착형 국민체육센터와 일반형 국민체육센터, 장애인생활밀착형국민체육센터, 근린생활형 등 5개 분야로 나눠 진행됐다.

일반 다목적체육관을 조성하는 일반형 국민체육센터에는 용인 영덕동이 선정돼 지상4층 지하 2층 건축연면적 4,986㎡ 규모, 수영장과 헬스장 등을 갖춘 체육관이 조성된다. 수영장과 실내체육관, 헬스장, 조깅트랙 등을 갖춘 생활밀착형 국민체육센터 조성지로는 오산 궐동 외에도 안성 보개면, 용인 신갈동, 하남 망월동 등 4곳이 선정됐다.

장애인의 우선 이용권을 보장하면서 누구나 이용할 수 있는 통합 체육시설인 장애인생활밀착형 국민체육센터는 다목적관체육관, 론볼링장, 체력단련실 등을 갖춘 화성 장지동 동탄2 반다비 국민체육센터와 체육관, 탁구장 등을 갖춘 안양시 안양동 안양시장애인체육센터 2곳이 선정됐다.

배드민턴, 농구장 등을 갖춘 소규모 실내체육관(1,000㎡미만)을 건립하는 근린생활형 국민체육센터 조성지로는 화성 송산면과 시흥 은계지구, 광명시 광명동 등 22곳이 선정됐다. 도는 양주, 포천, 가평, 연천, 광주, 양평 등 경기 북동부지역도 근린생활형 국민체육센터 조성지에 선정돼 공공체육시설 균형배치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들 29개 신규 체육시설 조성에는 총 427억원의 국비와 988억원 지방비가 투입된다.

이밖에 경기도 유도회관, 고양시 성사 시립테니스장 등 18개 시군 30개 기존 체육시설이 공공체육시설 개보수 지원대상에 선정돼 92억원의 국비를 받게 됐다.

경기도는 1월 오후석 경기도 문화체육관광국장 주재로 시군과장회의를 개최하는 등 국비확보를 위한 시군과의 협조체계를 유지했다.

오후석 국장은 “시군과의 협조를 통해 생활체육SOC 공모사업에 적극 참여한 결과 국비 519억 확보라는 성과를 거뒀다”면서 “도민 누구나 손쉽게 체육활동을 즐길 수 있도록 차질없이 추진하겠다”라고 말했다.

경기도는 (일반형·생활밀착형·장애인생활밀착형)국민체육센터의 경우 공모사업선정 후 조성까지 3~4년 정도, 근린생활형 국민체육센터는 공모사업 선정 후 조성까지 1~2년 정도 걸릴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HKBC환경방송  yung2656@nate.com
<저작권자 © HKBC환경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HKBC환경방송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중구 수표로20 본고빌딩 5층 / 고양시 일산 서구 주엽동 18-1 동문시티프라자 208호   |   대표전화 : 070-7792-5000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중, 리. 00510   |   법인명 : (주)HKBC환경방송  |  발행인 겸 편집인 : 조용진  |  청소년보호 책임자 : 조용진
Copyright © 2019 HKBC환경방송. All rights reserved. mail to yung2656@nate.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