긍정이와 웃음이

35. 마음과 몸의 거리는 짧을수록 좋아 신광철 작가l승인2019.05.31l수정2019.06.05 17:54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35. 마음과 몸의 거리는 짧을수록 좋아

긍정이와 웃음이는 부탄에서 여행안내자에게 인간적으로 폭, 빠졌다. 말 한 마디 한 마디가 마음을 쏙, 파고 들었다.
꿈을 이루려면 실천이 필요한데 실천은 마음에 있는 꿈을 몸으로 옮겨가야 한다고 했다. 즉 두 다리로 옮겨가는 것이라고 했다. 방법으로 마음과 몸의 거리를 없애야 꿈을 이룰 수 있다는 말에 긍정이가 추가로 물었다.
 
"마음에서 몸까지의 거리는 사람마다 다르겠네요?"
"그렇지요. 어떤 사람은 마음과 몸의 거리가 없이 바로 행동으로 옮기고, 어떤 사람은 십년이 걸리기도 합니다. 어떤 사람은 망설이다 한 생을 보내지요."
"그럼. 마음과 몸의 거리를 줄이려면 어떻게 해야 하나요?"
"ㅎㅎㅎㅎ. 방법은 없습니다. 한 번뿐인 인생을 망설이다 끝낸다는 것은 안타깝지만 간절함의 크기에 달렸겠지요. 용기이기도 하고요. 하지만 확실한 것은..."
"무엇이지요?"
웃음이가 기다리지 못하고 조바심하듯 물었다.
"생각으로만 살라고 태어난 것이 아니라 몸으로 살라고 이 땅에 온 것이거든요. 이번 생은 마음생이 아니라 몸생입니다."

<긍정이와웃음이,신광철>

신광철 작가  onul57@hanmail.net
<저작권자 © HKBC환경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광철 작가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중구 수표로20 본고빌딩 5층 / 고양시 일산 서구 주엽동 18-1 동문시티프라자 208호   |   대표전화 : 070-7792-5000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중, 리. 00510   |   법인명 : (주)HKBC환경방송  |  발행인 겸 편집인 : 조용진  |  청소년보호 책임자 : 조용진
Copyright © 2019 HKBC환경방송. All rights reserved. mail to yung2656@nate.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