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름에 피는 흰동백, 노각나무

HKBC환경방송l승인2020.07.17l수정2020.07.17 12:16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 사진=국립생태원

환경부 산하 국립생태원(원장 박용목)은 동백꽃과 비슷한 모양을 가진 하얀 꽃의 노각나무가 야외공간 한반도숲에 개화했다고 밝혔다.

노각나무는 차나무과에 속하는 낙엽활엽 교목으로, 한반도가 원산지이며, 주로 전남, 전북, 경남 등의 산지에 분포한다.

높이 10~15m까지 자라며, 나무껍질은 조각조각 벗겨져서 얼룩무늬가 생긴다. 흰색의 꽃은 6~8월에 새 가지의 잎겨드랑이에서 1개씩 피며, 지름이 6~7cm가량이다.

노각나무는 나무껍질이 벗겨지는 모습이 녹각(사슴뿔)을 닮아서 녹각나무라고 불리다가 발음이 편하게 노각나무라고 변하게 되었다.

이러한 얼룩무늬는 우리 주변에 조경수로 식재하는 배롱나무와 모과나무에서도 볼 수 있다.

HKBC환경방송  yung2656@nate.com
<저작권자 © HKBC환경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HKBC환경방송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중구 수표로20 본고빌딩 5층 / 고양시 일산 서구 주엽동 18-1 동문시티프라자 208호   |   대표전화 : 070-7792-5000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중, 리. 00510   |   법인명 : (주)HKBC환경방송  |  발행인 겸 편집인 : 조용진  |  청소년보호 책임자 : 조용진
Copyright © 2020 HKBC환경방송. All rights reserved. mail to yung2656@nate.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