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름에 내리는 황금비(Golden rain), 모감주나무

HKBC환경방송l승인2020.07.30l수정2020.07.30 14:44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환경부 산하 국립생태원(원장 박용목)은 여름철 노란색의 꽃이 인상적인 모감주나무가 야외공간 한반도숲에 개화했다고 밝혔다.

모감주나무(Koelreuteria paniculata)는 무환자나무과에 속하는 낙엽성 소교목으로 황해도, 강원도 이남의 해안가 및 강가 등에 군락을 이루어 자라며, 일본, 중국 등에 분포한다.

3~6m까지 자라며, 꽃은 노란색으로 6~7월에 새 가지 끝에서 핀다. 열매는 풍선모양(꽈리열매 모양)으로 9~10월에 갈색으로 익는다.

노란색 꽃은 수정되고 나면 떨어져 바닥을 황금빛으로 물들여 영명으로는 황금비나무(Golden rain tree)라고 부른다.

종자는 지름 7mm 가량의 구형이며, 광택이 나는 흑색을 띤다. 예전에는 종자로 염주를 만들기도 하여 염주나무라고도 불렸다. 

안면도 모감주나무 군락은 중국에서 열매가 해류를 타고 넘어와 우리나라와 일본의 해안에 자생적으로 퍼지게 됐으며, 학술적 가치와 연구자원 목적으로 1962년 천연기념물 제138호로 지정되어 있다.

HKBC환경방송  yung2656@nate.com
<저작권자 © HKBC환경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HKBC환경방송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중구 수표로20 본고빌딩 5층 / 고양시 일산 서구 주엽동 18-1 동문시티프라자 208호   |   대표전화 : 070-7792-5000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중, 리. 00510   |   법인명 : (주)HKBC환경방송  |  발행인 겸 편집인 : 조용진  |  청소년보호 책임자 : 조용진
Copyright © 2020 HKBC환경방송. All rights reserved. mail to yung2656@nate.com